보도자료

  • 알림공간
  • 보도자료

[동아일보] 국회-NGO 기부문화 활성화 좌담회

  • 등록일2020-07-10
  • 작성자한국자선단체협의회



개인-기업이 재산 기부땐 세제혜택...유산기부 활성화해야

 

우리나라가 진정한 의미의 선진사회가 되기 위해서는 기부 문화의 확산이 필수적이다.”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기부 문화 활성화를 위한 좌담회에 참석한 국회의원과 비정부기구(NGO) 관계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는 상황에서 나눔이 더 큰 힘이 될 것이라며 한목소리로 이같이 말했다. 이 좌담회는 동아일보와 한국자선단체협의회가 공동 추진하는 유산 기부 연중 캠페인의 시작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유산 기부 캠페인은 기부 문화 활성화를 위해 개인 및 기업이 유산을 자선단체 등에 기부하면 그에 대해 세금을 감면해 주는 사회 시스템을 만들자는 게 핵심이다. 이를 위해 21대 국회에서는 관련 법안을 발의하고 자선단체협의회는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동아일보 바로가기(클릭)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중앙일보] 비영리법인 투명성·책무성 강화 위해 ‘공익위원회’설립이 어느 때보다 중요

검색